"애교+심야 데이트"…'아내의 맛' 조안♥김건우, 4년 차 부부의 달달 신혼

조회210

/

덧글1

/

2019-04-24 17:40:26

쪼팡이
본문 폰트 크기 조절 원래대로
온카지노 총판
조안·김건우 온카지노부부가 결혼 4년 차임에도 여전히 꿀이 

뚝뚝 떨어지는 신혼 라이프를 공개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아내의맛'

에서는 배우 조안과 남편 김건우가 첫 출연해 

일상을 공개했다. 이날 대본 연습 중이던 조안은 

"한 시간 반 밖에 못 잤다. 리얼리티 프로그램은 처

음"이라며 '아내의 맛' 출연에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이에 스타일리스트는 "하던 대로 하면 된다"고 조안

을 안심시켰지만, 그럼에도 조안은 긴장감을 떨치지 

못했다. 결국 조안은 김건우에 영상통화를 걸었다. 김

건우의 훈훈한 외모에 영상을 보던 패널들은 "훈남이

다"라며 감탄했다. 조안은 "오빠 나 떨려"라며 애교 

섞인 목소리로 투정을 부렸고, 김건우는 "팟팅(파이

팅)"이라고 애교로 화답하며 조안을 안심시켰다.






두 사람은 늦은 밤이 돼서야 집에서 만났다. 두 사람은 서로의 하루를 이야기하다가도 많은 카메라에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김건우는 "카메라들이 나를 저격하는 것 같다"고 토로했다. 이어 두 사람은 늦은 저녁 식사를 하러 밖으로 나섰다. 두 온카지노 쿠폰 사람은 비 내리는 밤에 어울리는 전집에 들어가 연애 시절을 추억했다. 5년간 친구로 지내다 연인이 됐다는 두 사람. 조안은 초반에 김건우의 마음을 눈치채지 못했다고. 조안은 "정말 관심이 있었고 내가 좋았으면 왜 한 번도 멋있는 모습으로 안 나타났냐. 매번 꼬질꼬질한 옷을 입지 않았냐. 날 여자로 본다고 어떻게 생각했겠냐"고 지적했고, 김건우는 "원래 웃을 잘 입어보려고 했던 적도 없었다. 그렇게 입는다고 해서 효과가 뛰어난 것도 아니다"라고 해명했다. 이어 "그 때는 내가 신경 쓸 수 있는 부분에 신경을 쓰려고 했다. 마음을 정갈하게 한다든가"라고 덧붙였고, 조안은 "그럼 다른 여자 만날 때는?"이라고 계속 추궁했다. 결국 김건우는 조안에 새우를 건네며 입을 막아 상황을 겨우 모면했다. 쉴새 없이 젓가락질을 하던 조안은 김건우에 "나 많이 먹어서 별로지?"라고 물었고, 김건우는 "예뻐"라고 답했다. 이에 조안은 "그런 건 크게 말해야지"라며 흐뭇해했다. 새벽까지 시간가는 줄 모르고 데이트를 즐긴 두 사람은 온카지노 주소 "우리 또 어디 가지? 이제 달려야지"라고 끝없는 데이트를 예고해 기대를 모았다. 

온카지노 사이트


Comment
비밀글 입니다!

sleepysnap

2020-02-17 11:52:34

닉 네 임
패스워드
코드입력

(주)광명수출포장 대표자 : 송왕기 | E-mail : kmbox8949@hanmail.net

매장주소 : 서울 중구 회현동 1가 143-4 | TEL 02-777-8967 | FAX 02-466-3615 

공장주소 : 경기도 포천시 신북면 청신로 1660번길 94

TEL 070-7010-4444 , 070-7019-8899 | FAX 031-531-4696 | 사업자등록번호 : 127-26-90020

Copyright© 2017 (주)광명수출포장. All rights reserved.